자유게시판

대한민국전몰군경유족회에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.

나이와 나잇값

4a06c645ee391de26a878a17309bc70c.jpg





<논어, 위정>

 

공자 말씀.

내 나이 열다섯에 공부에 뜻을 두고,

서른 살에 기초를 세우고,

마흔 살이 되어 세상일에 미혹되지 아니하였으며,

쉰 살에 천명을 알았고,

예순 살에 남의 말을 받아들였으며,

일흔 살에는 내 마음대로 행동하여도 법도에 어긋나지 않았다.



<論語, 爲政>

 

子曰,

吾十有五而志於學,

三十而立,

四十而不惑,

五十而知天命,

六十而耳順,

七十而從心所欲, 不踰矩.





나잇값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최일화



나잇값을 해라, 나이 헛먹었나

그런 말이 있다.

나잇값이 헐값이 아니라는 얘기다.

참 비싼 대가를 치르며 우리는 나이를 먹었다.

그걸 돈으로 환산하거나 권력으로 대체하거나

명예로 계산할 수는 없다.

나이는 나이대로 상당한 값이 나가는 건

동서고금의 진리다.

함부로 대하다간 큰 코 다친다.

어떤 경우에도

나이가 많은 것은 적은 것보다는 값이 더 나간다.

깎는다고 깎여지지도 않을뿐더러

함부로 값을 매기려고 하거나

헐값에 넘기려고 해서도 안 된다.

어떤 값보다도 귀한 대접을 받아야 하는 것이니

늘 소중하게 지니고 살다가

저승으로 갈 적에 노잣돈으로 삼아야 한다.



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
선택삭제
비밀글해제
비밀글로
블라인드해제
블라인드처리
휴지통으로